본문 바로가기

로고

전체상품카테고리

현재 위치
  1. 사진도안제작의뢰

사진도안제작의뢰

  • 사진도안제작의뢰게시판입니다.
게시판 상세
제목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▶S­E­7.H­K.T­O◀
작성자 upe23i14e (ip:)
  • 작성일 2014-04-25 19:04:15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91
평점 0점

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▶S­E­7.H­K.T­O◀



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▶S­E­7.H­K.T­O◀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친구를 지켜 주지 못했던 자신, 자신의 무능력으로 인해 친구가 절 벽으로 떨어졌고, 누나가 공녀로 끌려갔다. 그 모든 일을 두 눈 뜨고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바라만 봐야 했다. 그러나 지금은 달랐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까득! 자신에게는 힘이 있었다. 무적의 무예인 천포무장류가 그의 몸속에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잠재하고 있었다. 처음으로 그의 입이 열렸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변명하라는 말은 하지 않겠습니다.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이보게!" "억울하다 해도 상관없습니다. 내 친구가 당했던 만큼 그대로 돌려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줄 테니.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이보게! 그것은 오해라네. 저자가 자네 친구인 줄은 몰랐네만 우린 그를 해치려던 것이 아니었네. 오히려 그를 보호하기 위해 움직인 것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이라네." "그래서 그에게 살기가 담긴 검기를 날렸구요?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그건...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말문이 턱 막혔다. 누가 봐도 충분히 오해할 만한 상황이었다. 더구나 그 당시 자신의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손속에 감정이 실려 있지 않았다고 자신할 수도 없었다. 단사유와 같 은 절대고수가 그런 사실을 꿰뚫어 보지 못할 리 없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단사유의 몸에서 광포한 기도가 흘러나와 청운봉 전체를 뒤덮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이미 살심이 동했다. 그토록 냉정했던 이성도 이미 멀리 사라지고 없었다. 친구의 부상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앞에 그는 이성을 잃고 말았다. 남아 있는 것은 오직 지독한 적의뿐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쿵! 그가 한 발을 내딛자 청운봉 전체가 지진이라도 난 듯이 요란하게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흔들렸다. "큭!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으음!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단사유의 살기에 종남의 제자들이 몸서리를 쳤다. 그들 모두 강호에 서 내로라하는 고수들이었지만 단사유의 살기를 감당하기에는 역부족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이었다. 서문익을 비롯한 앨대제자들의 얼굴에 핏기가 싹 가시고 말았 다. 뿐만 아니라 곽창선을 비롯한 종남의 장로들조차도 한 발짝 뒤로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물러서고 말았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현무겸이 한숨을 내쉬었다. 뭐라고 변명을 하고 싶어도 마땅히 떠오르는 말이 없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'결국 한바탕 살풀이를 할 수밖에 없겠구나. 이길 수 있을까? 허허! 벌써 겁을 집어먹은 것인가? 그의 살기에...'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종남의 모든 검공을 대성했다고 자부하는 그였지만 단사유에게만큼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은 우위를 자신할 수 없었다. 하나 최선을 다할 수밖에 없었다. 결과는 나중의 일이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그러나 그보다 한발 먼저 나서는 사람이 있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형님!" 검한수였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그가 현무겸의 앞을 막아섰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당혹한 얼굴에 경악의 표정이 떠올라 있었다. 비록 심약한 그였지만 지금의 상황이 최악으로 달려가고 있다는 사실만큼은 분명히 깨닫고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있었다. '그런 사태만은 어떻게 해서든 막아야 한다.'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한쪽은 자신을 키워 준 사문이었고, 한쪽은 그가 친혈육처럼 따르는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단사유였다. 그런 둘이 충돌해서 누구 하나 다치기라도 한다면 천추의 한으로 남을 터였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비켜라!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안 됩니다, 형님." "분명 비키라고 했다.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제발 이성을 찾으십시오, 형님! 형님도 지금 자신이 하는 행동이 얼 마나 불합리한 것인지 잘 아시지 않습니까?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"지금 내 귀에는 누구의 말도 들어오지 않는다. 지금 내 눈에는 오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직 쓰러져 있는 내 친구만이 보일 뿐이다." "형님!"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더욱 거세게 살기를 피워 올리는 단사유. 검한수는 단사유의 분노가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이리도 클 줄은 미처 상상하지 못했다. 분노한 단사유의 존재감과 살 기는 상상 그 이상이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그로서도 단사유를 막기에는 역부족으로 보였다. 비록 그가 단사유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를 친형처럼 따르고 있었지만 단사유의 마음을 차지하고 있는 비중은 궁적산에 미치지 못했다. 바다이야기 만화▣황금성대 검한수의 얼굴이 어두워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Shop Community

News & Event

쇼핑몰 이벤트 소식입니다.

소식및이벤트

더보기

FAQ

자주묻는 질문 답변입니다

FAQ
무료 야X 사이트 2018-06-19 14:56:46
[특판][성Y인Y용Y품][비아][시알][여성최 2018-06-19 14:56:19
신기방기 기린 그림 2018-06-19 01:18:17
인연............... 2018-06-17 01:48:49
아재요!! 스톱~ 스톱~ 2018-06-12 14:58:47

더보기

Customer Service

항상 고객님이 최우선입니다

  • 031-965-9600
  • FAX 031-871-1180
  • 10:00 ~19:00
  • 국민은행 1234-12345-1234456
  • 국민은행 1234-12345-1234456
  • 예금주 : 홍길동